아래 그림을 보고 이전의 그림을 보세요.
그림이 다르게 보일 겁니다.



2005/02/24 - [생각!가끔 엉뚱한] - 100분 토론에 임하기 전에 보시오..


점심을 먹고 마당에 있는 목련을 담아보았습니다.
곧 꽃망울이 터질 것 같습니다.
겨울이 자리를 내주기 싫어 시샘을 하지만
봄은 이렇게 우리들 곁으로 소리없이 다가옵니다.
오늘 남은 시간도 웃으며 보내세요..






이전 블로그 댓글 펼쳐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