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석동을 오르다 만난 봉우리가 세존봉인듯 하다. 




구름사이에 숨어 있던 해가 

집선봉위로 잠시 얼굴을 내민다.




동석동 집선봉



형언할 수 없는 장엄함이라... 




동석동의 가을



2차 방문단이 10월 방문하여 담은 동석동에서 본 풍악산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풍경 > 금강산기행 2002'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석동 입구와 미인송  (0) 2002.12.31
동석동을 오르다 만난 봉우리들..  (0) 2002.12.31
삼일포  (0) 2002.12.31
구룡연 입구의 목란관  (0) 2002.12.31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