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이 되어도 지구가 식지 않는다.
아스팔트
차와 집집마다 내뿜는 에어컨 열기
줄어만 가는 논과 숲,,,
지구가 식을 이유가 없다.
지구가 외부의 열기에 의해서 데워지는 것이 아니라
단지 식지 않을 뿐이다.


창원 시티세븐


댓글

 비단화  08.08.13 08:55
여름은 갈수록 길어지고
그 길고 긴 시간동안 지구는 더 뜨거워지니 //
제게는 건강한 정신으로 여름나기...쉽지 않네요

지금 내리는 이 비가 그치면
조금 시원해지려나
 
 └  구르다보면  08.08.13 09:55
봄가을은 실종, 여름과 겨울 환절기만 남았습니다.
어제밤부터 여기도 비가 많이 왔는데
지금은 내리쬐는 햇빛만큼 매미소리 높습니다.

넓디 넓은 동해바다 수평선 보며 여름을 이겨 보세요^^
 
 블로그 운영자  08.08.14 10:28
안녕하세요. 엠파스 블로그 운영자입니다. ^ㅁ^
축하합니다~ kn21clc 님의 글이 <블로그 라이프>에 선정되었습니다.
글의 게재를 원치 않으실 경우 '운영자 블로그'의 방명록에
제외 신청하여 주시면 해당 글을 제외하여 드리겠습니다.
고맙습니다. :D

- 엠파스 블로그 운영자 드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삶/생각 > 삶! 때론 낯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심의 용지호수 레이저 분수쇼  (1) 2008.08.16
남쪽은 열대야  (0) 2008.08.12
성주사 곰절  (0) 2008.08.07
숲에 누워  (0) 2008.08.04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