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팝나무에는 가난한 나무꾼의 부모공양에 대한 효성 가득한 전설이 있다.
백성을 배불리 먹이지 못한 군주를 탓하지 못하고 백성은 스스로 이팝나무를 '이밥(쌀밥)나무'라 불렀다.
이팝나무 꽃이 풍성하게 달리면 풍년이 든다는 믿음을 가지게 되었다.

이팝나무꽃 전설 펼쳐보기


2009.4.19 창원명곡사거리 이팝나무 가로수


몇 년 전부터 이팝나무가 가로수로 심겨지고 있다.
가년린 꽃잎이 바람에 살랑거리며 사람들의 발길과 눈길을 잠시 멈추게 한다.

그런데 이팝나무에 배고픈 민중들의 배불리 먹어봤으면 하는 염원이 담겨있다는 것을 알고 가로수로 심은 것일까..
4.19 이팝나무꽃을 보니 문득 그런 생각이 든다.


2009년 4월 대한민국은 사상최대의 흑자를 기록하였고, 세계무역 10개 나라 안에 이름을 올렸다.

그러나 내용을 들여다 보면 초라하다 못해 분통이 터진다.
수출량 감소보다, 수입량 감소가 많았기 때문에 이루어낸 사상최대의 흑자이다.

KBS기사전문 : 무역수지 흑자 사상 최대…세계 10대 수출국 도전


언론에서 칭송하는 사상최대의 흑자 선전의 현실은
사상 최대의 실업율 그것도 전체 실업자의 75%가 최근 1년안에 실업자가 되었다.

기사전문보기 : 실업자 75%, 최근 1년새 직장 잃어

2009년 대한민국의 경제를 도저히 설명할 수가 없다.

2009년 피어난 이팝나무꽃의 염원이 무엇인지...
군주는 생각해 보아야 한다.
그것도 4.19 오늘에..



       이팝꽃
 
    조 혜영 시
    김 성만 곡
    우듬지 노래
     
    지금은 버려진땅 그 끝자락
    이팝꽃 꽃이 꽃이 피었네
    그 꽃이 피어나 보리이삭패이고 패어야
    기운차게 씨앗도 뿌려
    아름다운 희망을 주었던꽃
    참고 기다려야 좋은 시절도 오지
    자갈밭 고르다 이팝꽃
    하얗게 하얗게 피었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실비단안개 2009.04.19 2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이팝나무꽃이 피었군요.
    요즘 여러 지역에서 가로수로 심었더라고요.

    거제 덕포에 수령 300년 된 이팝나무가 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는데, 꽃을 피운 풍경은 만나지 못했습니다.
    혹, 덕포의 이팝나무를 봤나요?

    그리고 군주가 아닌 분에게 너무 깊은 걸 바라는 게 아닌지요.^^/

    • BlogIcon 실비단안개 2009.04.19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수정을 하려니 패스워득가 틀린다네요.^^

      엮인글에 나오는 덕포마을 풍경입니다.

      http://blog.daum.net/mylovemay/12588537

    • BlogIcon 구르다 2009.04.20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덕포 이팝나무를 아직보지 못했습니다.
      덕포해수욕장을 막내가 고래바다라고 이름지어 자주갔습니다.
      가는길 마을을 들려 이팝나무가 어디쯤있나 하고 살펴보기는 했었는데 보지는 못했습니다.
      특별히 시간을 내지 않더라도 마음만 먹으면 갈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일겁니다.

      창원에 가로수로 심은 이팝나무는 거의 꽃을 매달고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