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이면 주남저수지는 유원지는 아니라 할지라도 공원이 되어버린다.
나름 잘 가꾸어(?) 놓았기에 지자체는 무조건 사람들이 많이 찾으면 좋다 생각할 것이다.
사람이 많이 찾으면 찾을 수록 편의시설을 더 늘리려 할 것이다.


2009.10.11. 오후 4:11, 주남저수지 주변 도로, 버스승강장도 주차장



일요일 오후 찾은 주남저수지 주변도로는 주차전쟁이 심각했다. 선을 그어 놓은 주차장은 만원이고, 버스 승강장이 있는 곳에도 주차가 되어 있었다.
들어오고 나가는 차들이 비켜 갈 수 없기에 결국 교통을 정리하는 사람이 무전기를 들고, 들어오고 나가는 차를 통제하며 소통 시켜야 하는 처지가 되었다.


2009.10.11. 오후의 주남저수지



주남저수지는 일반 공원이나 유원지가 아니다. 생태공원이라고 우기는 사람도 있을 수 있겠다.
람사르기념관이 상징하듯 철새들의 안식처이다.

그러나 현재 주말의 모습만 보면 주남저수지는 사람을 위한 휴식처이며 공원이다. 이것이 나만의 생각은 아닐 것이다.
주남저수를 찾는 사람들에게 왜 왔느냐고 물어보면 놀러왔다고 답을 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을 것이다.

주남저수지 둑탐방로와 저수지 사이를 사람 키 높이의 억새가 가려주어 당장은 새들에게 방해가 안 될 수도 있다.
그러나 통제나 안내없이 지금처럼 방치시켜 놓는다면 문제가 발생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주남저수지에서는 망원렌즈를 장착한 대포 같은 카메라를 든 사람들을 흔하게 만난다.
나 처럼 똑딱이를 들고 찾는 사람들이 오히려 어색해질 정도다.
새를 찍기 위해서는 그런 카메라가 필요할 수 있다.
그러나 오늘 내가 본 풍경은 새를 찍기위한 뿐만 아니라, 전문 모델은 아닐지라도 모델을 대동하고 순전히 사진촬영을 위해 찾는 사람들도 꽤나 되는 것 같다는 것이다.

들꽃을 담기위해 산과 들로 다니다 보면 일명 대포를 가지고 다니시는 전문사진가들..
그들 중에는 사진이 목적이기에 좀더 좋은 명암과 각도를 만들기 위해 꽃을 꺽는데 주저하지 않는 사람들을 많이 만난다.
심하게는 아예 꽃을 꺽어 꽂을 수 있는 도구를 가지고 다니는 사람도 있다.

지금부터 준비하지 않으면 주남에서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으리란 보장 없을 것이다.


주남저수지 주변의 논에서는 벼수확을 앞두고 있다.



당장은 주남저수지를 진입하기 전에 충분한 주차공간을 확보하여 일반 자가용 출입을 최소화하는 것이 필요하다.
그리고 주말에는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남저수지를 다녀 갈 수 있는 조건을 충분히 만들어 주면 좋겠다.
또, 저수지 주변을 탐방하기 편하게 하려면 창원시의 누비자나 주남에서만 탈 수 있는 일반 자전거를 충분히 확보하면 어떨까?
또, 안내요원과 해설요원들을 가능한 많이 두어, 주남을 찾는 사람들에게 이곳은 공원이 아니라 철새들의 휴식처이고 그것을 통해 학습하는 학습공간이라는 인식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가는 것이 필요할 것이다.

이 분야의 전문가가 아니라 더 구체적 방안을 제시 할 수는 없지만, 전문가들과 의견을 나눈다면 주남을 찾는 사람들이 불편하지 않으면서도 철새들도 불안하지 않게 할 수 있을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창원시 동읍 | 주남저수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그리메 2009.10.12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항상 평일에만 돌아다니다보니
    주말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 지를 모르고 삽니다.
    주남 저주지 주말 풍경이 이렇군요~^^
    그런데 저 오토바이 구르다님껍니까?

    • BlogIcon 구르다 2009.10.12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제 발입니다.
      어디든 잘굴러 갑니다.
      강원도 고성까지 날 태워다 준 준마입니다.

      무엇보다 많이 먹지를 않아서 딱입니다.

  2. BlogIcon 아영아빠 2009.10.13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엔 아는 사람만 찾던 그런 곳도 이제는
    사람들로 북적북적하지요.
    몰래 먹는 맛이 좋았었는데 ㅎㅎ

    • BlogIcon 구르다 2009.10.13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추석은 잘 보내셨나요?

      다른 사람들이 가니까 목적없이 가는 사람들이 많지요.
      그렇게 가서는 좋니 않좋니 마음대로 평을 하기도하고..

      오늘은 완연한 가을하늘입니다.

  3. BlogIcon 선비(sunbee) 2009.10.13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교육에 참석 못했네요. 주남저수지 예전에는 자주 갔었는데 오랜만에 사진으로 보네요.
    요즘 사람들 호들갑을 많이 떠는것 같네요.
    차라리 홍보를 하지 말았으면 새들이 편안할텐데...

    • BlogIcon 구르다 2009.10.13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제 모임에는 참석하지 못한 분들이 많습니다.
      그래도 모임은 진행했습니다.

      다들 정도가 달라 큰 무리는 없었습니다.
      2주뒤에는 얼굴 보면 좋겠습니다.

      귀산 소식 알려주세요.

  4. BlogIcon 김천령 2009.10.13 1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남 저수지를 아직 못가봤습니다.
    사람 많다는 이야기에 가고 싶지고 갈 엄두도 나지 않아서 말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