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14 이틀을 4대강공사가 진행되는 함안보 공사현장을 다녀왔습니다. 13일에는 함안보 공사로 사라진 밀포나루에, 그리고 14일에는 김두관 경남도지사 당선자 현장방문에 함께했습니다.

△ 경남 함안군 칠북면 이령마을의 18공구 준설토 처리계획도와 다음 스카이뷰의 합성 사진

어제 2010/06/14 - 4대강공사 농지리모델링의 불편한 진실이란 글을 올렸습니다. 글을 올리고 현장을 또 다녀왔습니다. 주민을 만나고 자료를 보면서 농지리모델링이 준설토 폐기장에 불과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13일, 14일 방문한 곳은 서로 마주 보이는 곳입니다. 13일은 함안 칠북이었고, 14일은 창녕 길곡이었습니다.

어제 14일 첫 번째 방문지는 함안보공사 전망대입니다. 홍보관이 맞을 것입니다.

도지사 당선자가 움직이니 방송국 카메라도 많이 따랐습니다. 어제 당선자의 4대강 공사현장 관련 기사는 방송과 신문에서 많이 보도 될 것입니다. 블로거인 제가 같은 글을 쓰면 재미가 없겠죠.
그래서 좀 엉뚱한 글을 씁니다. 이런 글 쓰는 기자는 없을 것입니다.

△ 2010.6.14. 4대강사업 18공구 함안보 공사현장 김두관 당선자 방문(전망대)



전망대 일정을 끝내고 나오는데 18공구 준설토 처리계획도가 있어 카메라로 담았습니다.
그러면서 자연히 어제 다녀왔던 이령마을에 눈이 갔습니다.



18공구의 준설토양이 꽤 많습니다.
14,512,000㎥입니다. 1㎥가 굴착기 1삽 그러니까 1루베라 보시면 됩니다. 1톤 트럭 1대 분량이라 할까요. 참고로 18공구 공사구간은 13.14Km입니다.
그중 골재가 6,027천㎥(42%), 사토가 8,485천㎥(58%)입니다. 공사현장에서 사용할 329천㎥를 뺀 5,698천㎥는 야적을 해야 합니다. 그리고 사토는 버려야 합니다. 그냥 버리면 무단 투기가 되고 농지리모델링이라는 그럴듯한 이름으로 매립을 하는 것입니다.




18공구의 경우 8,485천㎥의 양을 2,644㎡의 매립을 하니 약 3.2m가 됩니다.
위 도표에 덕남이라는 곳이 이령마을입니다. 평균 3m가 됩니다.
아래 사진은 이령마을 6월 13일 현재입니다. 낙동강변이라 5-6m는 되지 싶습니다.

△ 2010.6.13. 함안 칠북 이령마을 농지리모델링 현장



아래 사진의 붉은 원안이 이령마을입니다.
방위를 제대로 나타내려고 사진을 뒤집었습니다.



그리고 그 부분을 확대하면 이렇게 됩니다.
오른쪽 위에 보면 함안보도 표시되어 있습니다.
초록색이 농지리모델링 구역을 표시해 놓은 것입니다.

△ 준설토 처리계획도의 경남 함안군 칠북면 이령마을



이령마을을 고개에서 내려다보면 이렇습니다.
포도농사와 복숭아농사를 많이 짓고 있는 칠북 과수정보화마을입니다.

△ 2010.6.13. 함안 칠북 이령마을



김두관 당선자가 서 있는 강 건너 마을이 이령마을입니다.
현장을 둘러본 당선자의 표정이 종일 우울모드입니다.

△ 2010.6.14. 4대강사업 18공구 함안보 공사 전망대, 김두관 당선자



다음 지도에서 본 이령마을입니다.
위성지도와 지금 현재의 모습은 많이 바뀌어 있습니다.

△ 다음 스카이뷰의 경남 함안군 칠북면 이령마을



이령마을 고개에서 본 농지리모델링 그러니까 사토 매립 현장입니다.



아래 두 장의 사진을 겹쳐 보겠습니다.

△ 준설토 처리계획도

△ 다음 스카이뷰




사진 크기와 방향을 맞추느라 시간을 좀 들였습니다.
사진은 따로 설명하지 않겠습니다.



투명도를 좀 낮추어 볼까요



농지리모델링이 끝나면 초록색 부분은 평균 3m가 높아지게 됩니다.



붉은색 원 안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분명히 농지리모델링 지역입니다.



13일 저곳을 걸어서 지났습니다.
농가, 초등학교, 교회, 노인정도 농지리모델링 구역 안에 들어 있습니다.



이 마을 주민은 이 사실을 알고 있을까요?
아마, 정확한 정보가 제공되지 않았을 것입니다.

정부에서는 4대강 사업 홍보가 부족해 국민이 많이 반대한다고 말합니다.
그런데 홍보가 부족한 것이 아니라, 국민에게 정확한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마을에 사는 어르신들은 4대강 사업을 찬성합니다.
마을이 없어지게 생겼다는 것을 알면 찬성할까요?
마을 앞의 리모델링한 농지가 마을보다 높은 언덕이라는 사실을 알고도 찬성할까요?

이령마을이 고향이거나, 이곳에 사는 분을 알고있다면 한번 말해보세요.
이 마을에 사는 어르신들은 제 블로그에 들어와 글을 보지는 않을 것입니다.


참고로 저는 이 작업을 다음에서 제공하는 위성사진과 전망대에서 확보한 18공구 준설토 처리계획도만 사용하였습니다.
비단 이 일이 이곳에만 있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전 국토에서 지금 이 시간 일어나는 일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함안군 칠북면 | 함안군 칠북면 이령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구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일근 2010.06.15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운데, 수고많으십니다. 창원쪽의 자료는 어디에서 볼 수 있나요?

    • BlogIcon 구르다 2010.06.15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틀 현장을 방문하며 찍어 온 사진을 가지고 맞추어 보다 발견한 것입니다.

      자료는 인수위의 4대강 특위에 요청하면 다 구할 수 있지 않을까요

  2. 옥가실 2010.06.15 1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았습니다.
    현장을 답사하면서 만든 자료라서 공력이 눈에 보입니다.

    한가지 궁금한 것은 붉은 원안을 포함한 녹색지대 전체가 리모델링 되는 것인지,
    아님, 집은 제외하고 농지만 리모델링한다는 것인지요? 또 그게 가능한 일인지요?

    주거지를 제외하고 리모델링을 한다면, 동네는 완전히 작은 늪이 되겠는데요.
    사업기관은 이 조차 계산하지 않았다는 이야기인가요?

    • BlogIcon 구르다 2010.06.15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공력이라니 부끄럽습니다.
      좀 엉뚱한 생각을 하다보니 저런 결론을 얻었습니다.

      어제 현장(창녕)에서 주민들이 하는 이야기를 들어보면
      정부에서는 주민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제가 사진을 맞추어 보고 이런 문제도 있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정확한 상태를 알기위해서는 좀 더 구체적 정보가 있어야 할 것 같습니다.

      근데, 사업기관은 이런 문제가 있어도 쉬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3. 송혜준 2010.06.16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았습니다. 이령마을에 특별히 관심 있어하는 1인입니다..
    자료 보고 나니 머리가 많이 복잡하고 가슴이 답답해지는 1인이기도 합니다..

    3m 높아지고 옆으로 산을 끼고 이령천이 흐르는 그림이 있던데 실제로 지금 이령천이 있는
    건가요 아님 농지정리와 함께 만들어지는 하천인가요?

    자료는 정말 감사히 보았습니다. 좋은 나라 만드는 밀알같은 분이시군요.

    • BlogIcon 구르다 2010.06.16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이령천이 있습니다. 마을과 어시미산 사이로 흐르는 하천인데 자연제방이 높더군요, 염소가 풀을 뜯고 있었습니다. 함안보 건설로 낙동강 본류 수위가 올라가게 되면 배수장을 설치해야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농지리모델링을 하고 나면 옹지가 마을보다 높아지게 될 것입니다.



티스토리 툴바